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벤처기업 투자 방법 3가지
    카테고리 없음 2020. 12. 31. 17:55
    반응형



    제가 어렸을 때인 90년대만 하더라도 벤처기업 열풍이 불었습니다. 당시에는 컴퓨터 소프트웨어 관련 벤처기업들이 많았고 지금 우리가 사용하고 있는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의 기반이 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시대가 변화했기 때문에 벤처기업이라는 말보다는 스타트업이라는 표현이 더 많이 사용되고 있는데요.

     

    벤처기업 투자 방법



    그래서 오늘은 벤처기업 투자 방법과 기타 사항들에 대해 한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궁금하신 내용은 하단에 있으니 참고해 보시기 바랍니다. 

     

    벤처기업 투자 방법 3가지


     


    벤처기업 


    벤처기업이라는 말은 모험을 뜻하는 영어 단여 Venture 와 기업의 합성어 입니다. 주로 한국과 일본에서 사용하는 표현이며 영어권의 나라에서는 Startup이라는 말로 대신합니다. 이는 주로 독립적인 기술 분야에서 처음 시작된 작은 기업을 의미합니다. 국내에서는 기술평가보증기업으로부터 보증 승인을 받아 벤처기업 인증을 받은 회사를 지칭합니다. 

     



    벤처기업의 개념은 전문능력, 창조능력, 지업가 정신을 살려 대기업에서 수행하기 어려운 신규 산업에 도전하는 기업을 말하는데요. 20세기에는 전자, 화학, 기계 등의 산업을 중심으로 한 사업 비중이 높았으며 21세기에는 IT, 바이오, 서비스 등의 산업으로 확산되어 가는 추세입니다.

     

    벤처기업



    벤처기업은 성장 속도가 빠른만큼 도산의 위험성이 높으며 소규모 기업이 대기업으로 성장하는 성공사례에서는 다양한 인재유치와 투자자유치가 약점극복의 공통된 이유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벤처기업 투자 방법


    벤처기업에 일반인이 투자할 수 있는 가장 쉬운 방법은 크라우드 펀딩을 이용하는 방법입니다. 클라우드 펀딩은 자금이 부족한 벤처기업이나 개인의 프로젝트를 투자자가 평가하여 목표금액과 기간을 정해 익명의 다수에게 투자를 받을 수 있게 하는 서비스인데요. 그 구체적인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벤처기업 투자 방법


    1. 리워드 형


    새로운 제품을 개발한 회사나 예술가 등이 클라우드 펀딩 사이트에 프로젝트를 개시하여 후원을 받는 방식입니다. 기본적인 베이스는 투자에 대한 보상 의무는 없는 것이지만 투자 활성화를 위해 일정금액 이상 투자시 보상ㅇ르 해주는 경향이 보편화 되어 잇습니다. 금액에 따라 제품을 제공하거나 특전을 제공하는 방식이 보편적입니다. 

     


     


    2. 투자형


    벤처기업이 사업 목표를 제시하고 비상장 공모주를 파는 방식을 말합니다. 국내에는 오픈트레이드, 와디즈, 크라우디 등이 있으며 2016년 온라인 소액투자중개업자라는 이름으로 제도권 안에 들어오게 된 투자형식입니다. 

     

    벤처기업 투자 방법


    3. 대출형


    일명 P2P금융이라고 합니다. 개인들이 돈을 모아서 한 사람에게 돈을 빌려준다는 개념인데요. 현재까지 특별한 규제가 없지만 대부업 등록 및 금융이용자 보호에 관한 법률을 적용받고 있습니다. 

     

    벤처기업 투자 방법


     

     


    벤처기업 투자에 대한 개인적인 의견


    벤처기업 투자 방법은 크라우드 펀딩 이외에도 다양한 방법이 있습니다. 어디까지나 크라우드 펀딩은 하나의 수단임을 기억하시면 좋은데요. 많은 크라우드 펀딩 회사가 생겨난 만큼 논란이 되는 사건도 많이 발생하고 있기 때문에 투자자는 수익성과 신뢰도를 정확하게 분석하여 투자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벤처기업 투자

     

    저 역시 벤처기업 투자를 진행하고 있고 어느정도 수익을 본 경험이 있는데요.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경험이니 참고만 하시기 바랍니다. 그럼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0

Designed by Tistory.